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손담비, 박진영과 야한 관계 '일파만파'




2009년을 빛낸 별들의 향 <2009 KBS 가요대축제>가 오는 30일 여의도 KBS홀에서 165분간 생방송으로 진행된다.

올 한해를 빛낸 최정상 가수들이 총출동하는 <2009 KBS가요대축제>는 1부 85분, 2부 80분간 방송되며, 황수경, 한석준, 김경란 아나운서가 MC를 맡았다.

영화제를 방불케 하는 가수들의 화려한 레드카펫으로 시작하는 <2009 KBS가요대축제>는 박진영&손담비의 섹시 댄스퍼포먼스와 감동 100% 마이클잭슨 추모공연에 이어 선후배간의 화합을 볼 수 있는 조인트 무대가 펼쳐진다.

또, '아이리스' 스페셜 무대와 방송에서 좀처럼 볼 수 없었던 '리쌍&장기하와 얼굴들'의 개성만점 무대도 볼 수 있다.

<2009 KBS 가요대축제>에서는 올 한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최고의 인기가요를 뽑는다.

2PM의 'AGAIN & AGAIN', 슈퍼주니어의 'SORRY SORRY', 소녀시대의 'GEE', 2NE1의 'I DON'T CARE', 카라의 '미스터', 다비치의 '8282', 백지영의 '총 맞은 것처럼'이 최종후보에 올랐다.

이상 7곡 중 과연 시청자가 직접 뽑은 2009년 최고의 인기가요는 어떤 노래일지 귀추가 주목된다.

박진영&손담비, 최고의 섹시커플 탄생

섹시가이 '박진영'과 섹시 퀸 '손담비'가 나가신다.

박진영과 손담비가 오는 30일 <2009 KBS가요대축제>에서 화려하고 아찔한 커플 댄스를 선보인다. 박진영&손담비 커플은 2009년 최고 섹시 커플로 등극할 것인지를 놓고 사람들의 이목이 집중된다.

이민정기자 min9635@kidd.co.kr
본 기사는 산업일보와의 계약없이 전문 또는 일부의 전재를 금합니다.
Posted by ssun.1

댓글을 달아 주세요